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회원단체들, 세월호 특별법 유가족 요구 수용 촉구 기자회견 열어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회원단체들,

세월호 특별법 유가족 요구 수용 촉구 기자회견 열어

일시 및 장소 : 8/12() 오전 10:30 서울 종로구 청운효자동주민센터 앞

1. 한국여성단체연합, 한국여성노동자회, 한국여성의전화, 여성민우회, 전국여성노동조합, 흥사단, 한국YMCA전국연맹, 경실련, 참여연대, 녹색연합, 여성환경연대, 환경운동연합, 환경정의, 생태지평, 녹색교통, 장애우권익문제연구소, 함께하는시민행동, 문화연대, 한국투명성기구, KYC, 민주언론시민연합, 전남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등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의 회원단체들은, 오늘(8/12, ) 오전 1030분부터 청와대 입구에 있는 청운효자동주민센터 앞에서, 세월호 특벌법 제정에 대한 유가족들의 요구를 청와대와 여당이 수용할 것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2. 지난 87일 새누리당 이완구 원내대표와 새정치민주연합 박영선 원내대표가 세월호 참사 유가족들의 요구를 수용하지 못한 채 특별법 및 특별검사에 관해 합의를 하였지만, 유가족은 물론이거니와 많은 시민들의 반대에 부딪쳤고, 어제 새정치민주연합은 의원총회를 거쳐 재협상을 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3. 이에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회원단체들은 기자회견을 열어, 특별법에 따른 진상조사위원회에 수사권과 기소권을 부여하거나, 그에 버금가는 방식으로 독립적인 특검을 임명할 수 있는 방안을 요구하고 있는 유가족들의 요구를 수용할 것을, 청와대와 여당이 수용할 것을 촉구하였습니다.

기자회견에는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이승환 공동대표, 한국여성노동자회 임윤옥 대표, 전국여성노동조합 나지현 위원장, 여성민우회 박봉정숙 대표, KYC 하준태 공동대표, 참여연대 정현백 공동대표, 한국YMCA전국연맹 남부원 사무총장, 환경운동연합 염형철 사무총장, 녹색연합 윤기돈 사무처장, 한국여성의전화 송란희 사무처장을 비롯해 각 단체의 활동가들이 참석하였습니다.

 세월호 기자회견(08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