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동] 2017 후원의 밤, ‘스물다섯, 청년’
2017년 11월 07일 / 참여소통
25후원의밤초청장_4-1

2017 후원의 밤이 지난 11월 1일 저녁 6시 30분 명동 라루체에서 열렸습니다.

이번 후원의 밤은 창립 25주년을 기념하여 ‘스물다섯, 청년’ 이라는 소제목으로 컨셉을 잡아보았습니다. 무엇이든 두려움 없이 도전하고 실패해도 다시 일어서는 패기를 닮아 앞으로도 계속 활동을 지속해 나갈 것을 다짐해 보고자 하는 의도였답니다.

IMGP7575-horz
IMGP7600

크게 1부와 2부로 나누어 진행이 되었는데요, 1부에서는 소박한 밥상 나눔으로 시작이 되었습니다.

화학 조미료보다는 천연 조미료를 사용해 만들어진 음식, 영양소가 고루 들어간 구성을 고심하며 건강한 먹거리가 담길 수 있도록 준비해 보았습니다. 주 메뉴는 불고기와 오징어 볶음이었고 채식 하시는 분들을 위해 더덕.황태구이를 마련하였습니다.

참여해 주신 분들께서는 식사와 다과를 맛있게 드시며 주변 분들과 인사도 나누며 식이 진행되고 있을때 ‘환경정의’를 소개하는 영상을 보여드렸습니다.

IMGP7681
IMGP7716-horz

조금 늦게 오신 분들도 한분한분 자리를 찾아가며 2부가 시작되었습니다. 이 날의 사회는 환경정의 회원이자 알라딘에서 책을 다루시며 요즘에는 환경책 팟캐스트 MC로 활약하고 계시는 박태근님이 맡아 주셨습니다. 참고로 환경책 팟캐스트 MC로서의 닉네임이 있으신데요 ‘바갈라딘’ 으로 불리우신 답니다^^

환경정의를 구성하고 애쓰시는 분들이 참 많으시지만 그 중에서도 오랫동안 전문가로서 책임을 지는 자리에서 묵묵히 활동해 주시고 계신

김일중 이사장님, 이은희, 동종인, 조명래 공동대표님께서 자리에 참석해 주신 분들을 위해 미리 준비해 주신 말씀을 나누어 주셨습니다.

창립 25주년을 축하해 주기위해 축사를 준비해 주신 특별한 분들이 계셨습니다. 17년이 넘게 먹거리 운동을 지속해 올 수 있었던 주역에는 다음을 지키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이 분들이 모여 지금까지 활동을 지속하고 있는데요 그 어머니들의 자녀중 신민영 양의 특별 축사가 있었습니다.

교복을 입고 당차게 이야기를 하는 모습에서 건강한 먹거리의 힘을 역으로 느낄 수 있었습니다. 또 환경정의가 아이들과 함께 하는 먹거리 운동에 오랫동안 함께 해 주고 계신 ‘도깨비방망이지역아동센터 이수경 센터장’님의 축하도 있었습니다. 환경정의는 먹거리를 ‘질’이나 ‘양’이 아닌 ‘관계’로 봅니다. 가난한 아이들에게 유기농을 먹이는 것보다 중요한 것은 ‘함께’ 먹는 것일 수 있습니다. 먹거리가 농부의 손에서 자라 가공과 유통을 거쳐 요리하는 것, 먹는 것, 치우는 것까지 먹는다는 행위 모든 것에는 ‘관계’가 있습니다.

IMGP7944
IMGP8098-horz

이어서 바쁜 일상에도 이 자리를 빛내주기 위해 오신 분들의 소개가 처장님의 매력적인 목소리로 있었습니다. 이 날에 소개되신 분들과 환경정의 활동에서 오랫동안 그리고 종종 뵙고 싶습니다~!

IMGP8160
3256-768x1024-tile

잠시 후 불이 꺼지며 스크린에서는 ‘환경정의 전 X 환경책큰잔치’ 영상이 소개되어졌습니다. 이 영상은 양수환 다큐영화 감독께서 제작해 주셨습니다.

환경정의에서는 특별히 25주년을 맞이하여 환경정의 운동을 예술적으로 풀어내 보자는 취지로 환경정의 전시를 봄 부터 준비했고 제16회 환경책큰잔치 활동이 바로 전 주에 있었습니다. 환경정의 전은 김포 환경문제, 가습기살균제 피해와 같은 환경부정의를 잘 드러내어 전시를 보는 시민들에게 또 다른 시각을 제공한 새로운 시도였다고 평가되어집니다.

IMGP8222-tile

2부가 무르익을 즈음 특별한 공연, 바로 스토리텔링 연극이 있었습니다. 무대장치나 연극적 움직임을 최소화 하는 대신 관객에게 이야기를 들려주는 행위에 집중해서 개개인의 상상력을 극대화 시킬 수 있다고 합니다. 인어공주를 소재로 환경정의 운동과 접목시켜 열띤 공연을 해 주신 나나다시 스튜디오의 김예나, 김효인씨께 감사의 인사를 전합니다.

IMGP8271

이어서 환경정의를 실현시키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활동가들의 노래공연이 있었는데요, 노래는 존 레논의 Imagine을 북부환경정의의 김영동 활동가의 개사로 만들어진 곡이었습니다.

25년 동안의 환경정의가 걸어왔던 운동의 내용들이 잘 들어간 귀한 곡이랍니다. 그 날에 참석하지 못하신 분들과도 함께 나누고 싶습니다. 널리 퍼트려 주셔도 된답니다~! (목소리의 주인공들은 당연히 환경정의 활동가들이랍니다^^)

지금까지 환경불평등을 해소하고자 노력하는 사람들의 운동이 지속될 수 있었던 것은 모두 후원회원으로 활동해 주신 여러분들의 소중한 도움이었습니다. 다시 한번 이 글을 통해 감사의 마음을 전해 드립니다.

IMGP8309

늘 감사드립니다^___^

Leave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

clear form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