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동] 마을부엌 운영자 전체 간담회를 개최하다!

환경정의 먹거리정의센터(이하, 먹거리정의센터)는 6월 27일(수)에 서울시 마을부엌 운영자 네트워크 전체 간담회를 개최하였습니다.

먹거리정의센터는 서울시와 협치 사업으로 현재 마을부엌 활동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먼저, 마을부엌에 대한 의미는 ‘먹는다’는 것은 인간의 가장 기본적인 삶의 욕구임과 동시에 관계 회복과 공동체 형성의 중요한 매개입니다. 마을부엌은 지역 커뮤니티 기반으로 조리․식사와 관련된 활동을 하면서 다양한 불안정한 먹거리 문제를 해결하면서 관계와 공동체를 회복하고자 하는데에 있습니다.

IMG_0010  IMG_0007

#. 마을부엌 운영자 전체 간담회에 참석한 분들 한 분, 한 분의 소개가 이어졌습니다.
먹거리정의센터는 6월 현재 동안 마을부엌 운영자들을 대상으로 모둠별로 소간담회를 각 2회기씩 진행하였습니다. 모둠은 지난 5월 31일 마을부엌 운영자들의 관심주제와 활동에 맞게 총4개의 모둠으로 구성되었으며, 크게 토박이먹거리 모둠, 조리 모둠, 지역컨소시엄 모둠, 다양한먹거리문화 모둠으로 구성되었습니다.

이번 6월 27일 서울시 마을부엌 운영자 네트워크 전체 간담회에서는 6월 초부터 진행된 조리 모둠, 지역컨소시엄 모둠, 농촌연계 모둠, 다양한먹거리문화 모둠하여 회의 내용 및 사업계획서를 발표한 시간을 가졌습니다.

I. 조리 모둠 소간담회 발표

처음으로, 조리 모둠 활동 발표가 있었습니다. 조리 모둠은 ‘함께 조리하기, 먹기, 나누기’로 역할을 구분하여, 직접 조리를 할 수 있고, 마을부엌 활동을 할 수 있는 것을 목표로 말씀해주셨습니다.

조리 모둠에 참여하는 모둠원들은 체험형 활동(조리)을 위주로, 소셜다이닝 성격으로 ‘나를 위한 힐링테이블’ 컨셉으로 구분하였고, 개인적인 체험 성격으로 혼밥족, 나를 위한 식기테이블(공방에서 식기를 만들고, 함께 조리, 나눔 등)로 구성하였습니다. 그리고 행복을 함께 나누는 공간될 수 있도록 가치를 추구하셨습니다.

180611_3   IMG_9839

IMG_9855##. 조리 모둠 소간담회 활동에서 강서 지역 공항시장 동네의 모습은 재개발지역이라, 낮은 건물들이 많았고, 건물 구석구석 초록 생명의 기운들이 여기저기에 자리해 있었습니다.

20180628_152545

2. 지역 컨소시엄 모둠 소간담회 활동 모습

다음으로, 지역컨소시엄 모둠 활동 발표로 이어졌습니다.

지역컨소시엄 모둠은 마을공동체 활동이 활발한 마포 지역을 기반으로 마을부엌 활동을 하고 있는 단체들이 연결이 되었습니다.

지역컨소시엄 모둠에 참여하는 모둠원들은 매식 대상이 많아서 다양하게 조절할 수 있도록 구성을 하고, 저소득층 아동, 1인 가구 청년, 중장년층 남성(한 그릇 음식으로)으로 대상을 구성하였습니다.

프로그램으로 롱테이블 이벤트를 예정으로 1회차 150cm, 2회차 300cm, 3회차는 그 이상으로 증가해 나아갈 예정이라고 말씀해주셨습니다.

KakaoTalk_20180618_092836006   IMG_9810

 ### 지역 컨소시엄 모둠 소간담회 활동은 마포지역 마을부엌에서 진행하였습니다.(사진은 총간담회 전에 소간담회 활동 모습)

3. 토박이먹거리 모둠 소간담회 활동 모습 

세 번째로, 토박이먹거리 모둠 활동 발표가 있었습니다.

토박이 먹거리의 장기적인 전망, 부엌배추의 중요성, 벼를 생산하고 있는 장흥, 곡성 등 남부지역, 횡성에서 토박이 콩을 가지고 두부를 만들 수 있다고 말씀을 해 주셨습니다. 이 모둠의 참여자들은 생명을 살리는 가치를 추구하는 생협, 슬로푸드운동과 토종 종자운동 등등 농촌-생산 기반 관련하여 꾸준히 고민하고 계시는 분들로 구성 되었습니다.

토박이먹거리 모둠은 토박이 작물을 재배하고 계시는 생산자들과의 인연을 맺고 마을부엌과의 관계를 이어나아가고자 말씀해주셨습니다.

IMG_9739   IMG_9741

####. 토박이먹거리 모둠 소간담회 활동은 강북지역 마을부엌에서 진행하였습니다. (사진은 총간담회 전에 소간담회 활동 모습)

IMG_9749   IMG_9753

4. 다양한먹거리문화 모둠 소간담회 활동 모습 

마지막으로 다양한먹거리문화 모둠 활동 발표로 이어졌습니다.

청년들과 이주여성이 함께하는 밥상을 목표로 청년들을 위한 스몰키트, 이주여성 분들이 멘토가 되어주는 협력모델로 구성되었습니다.

프로그램 성격으로는 다양한 먹거리 문화를 추구하는 쿠킹클래스와 청년들이 주로 저녁에 활동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되어, 접근성을 고려하여 마을주막 등으로 말씀해주셨습니다.

KakaoTalk_20180618_092835588   KakaoTalk_20180618_092832980

#####. 다양한먹거리문화 모둠 소간담회 활동은 은평지역  마을부엌에서 진행하였습니다. (사진은 총간담회 전에 소간담회 활동 모습)
KakaoTalk_20180618_092832594   IMG_9913

4가지 유형의 마을부엌 모둠별 논의 안건 및 사업계획 발표를 마치고, 이어서 서울시 마을부엌 협치사업 책임연구자인 김소연박사의 마을부엌 현황조사 중간발표로 이어졌습니다.

IMG_9938######. 서울시 소재 마을부엌 현황조사를 발표하는 모습

* 서울시 소재 마을부엌 현황조사 분석결과, 아래와 같은 특징이 산출되었습니다. (참고로, 현황조사 내용은 축소, 요약된 내용입니다.)

– 월 1회 이상 공동식사가 1순위로 나타났고, 마을부엌의 대표적인 활동은 공동조리가 1순위로 나타났음

– 봉사활동이 대표활동인 경우, 음식을 제공받는 사람은 독거노인이 압도적으로 높았음

– 조리교육, 공동조리, 공동식사, 공동부엌사용, 육아/돌봄, 텃밭/도농교류, 사회/문화 참여를 선택한 참여자의 비율은 지역주민 참여가 압도적으로 높았음

– 참여자 연령층 관련 중장년층(40대~65세 미만)의 참여가 가장 높았음

– 봉사가 아닌 조리교육, 공동조리, 공동식사, 공동부엌사용, 육아/돌봄, 텃밭/도농교류, 사회/문화 참여를 선택한 1회당 참여자는 6~10명이 1순위로 나타남

– 활동에 필요한 식재료 마련은 1순위 응답만 분석한 경우, 생협, 동네마트, 재래시장 순으로 나타남. 그리고 3순위까지 포함 분석의 경우, 동네마트가 가장 높았음

– 마을부엌 활동 시작과 관련 75.8%의 응답이 최근 5년 이내(2013년~2018년) 시작한 것으로 나타남

– 마을부엌의 운영형태는 친목/자치모임이 가장 많음 등등으로 산출되었습니다.

추가로, 마을부엌은 처음 시작할 때와 비교해 어떻다고 생각하는지 의견 관련하여 재정이 안정화되고 있다 항목을 제하고 모든 항목에서 긍정동의(매우 그렇다, 그렇다)가 높았습니다.

마을부엌이 재정과 관련하여 안정된 부분 마련이 필요함을 예상할 수 있었고, 앞으로 이에 따른 대안 및 정책화 방안을 고민하고 마련해야 하는 부분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IMG_0043

마을부엌 활동은 먹거리 불안정성 문제를 해결하고, 그 과정에서 참여자들의 존엄성 회복, 지역 커뮤니티 활성화를 이루며, 나아가 먹거리와 연관된 다양한 사회문제를 해결해 나아가기 위함에 있습니다.

앞으로도 먹거리정의센터의 마을부엌 활동은 계속 이어 나아갈 예정입니다. 시민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립니다.

 

Leave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

clear form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