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올해의 어린이 환경책] 지구를 구하는 발명책
지구를구하는발명책

지구를 구하는 발명책 — 기발한 아이디어로 희망을 주는 착한 발명품 이야기|봄나무 밝은눈 3
유다정 지음, 김소희 그림 / 봄나무 / 2017년 11월

‘봄나무 밝은눈 시리즈’의 세 번째 책인 『지구를 구하는 발명책』은 지구가 당면한 다양한 문제들을 기발한 아이디어와 최소한의 비용으로 극복하려는 착한 발명품들을 소개하는 책이다. ‘기발한 아이디어로 희망을 주는 착한 발명품 이야기’란 부제를 단 이 책에는 최근 10년 이내의 최신 발명품과 적정 기술 19가지가 소개되어 있다. “혼자만 잘 살면 무슨 재민겨”란 말처럼 이 책의 주인공들은 지구 곳곳에서 힘겹게 살아가는 이들의 아픔을 외면하지 않고 이들이 조금이라도 더 인간다운 삶을 살아갈 수 있는 현실적인 대안들을 고민하고 찾아본다.

 

우리가 살아가는 지구 곳곳에는 여러 가지 문제가 있다. 이 책에서는 “아무 죄도 없는 지뢰 피해자들을 지켜보면서 돈을 적게 들이면서 지뢰를 없애는 일” “깨끗한 물을 마시지 못해 고통을 겪는 이들의 힘겨움을 덜어주는 일” “지구촌 사람들이 공평하게 쓸 수 있는 에너지를 만드는 일” “늘어나는 바다 쓰레기를 줄이는 일” 등을 자신의 일처럼 고민하며 대안을 찾는 아름다운 이들을 만날 수 있다. 이렇게 타인의 고통에 공감하며 서로 연대하며 더불어 살아가려는 방법을 찾는 이들의 모습은 어린이 독자들의 마음에 깊은 울림을 줄 것이다.

 

우리가 가진 문제들에 좌절하거나 포기하지 않고 대안을 모색하며 더 나은 지구를 만들기 위해 도전하는 마음을 심어주는 귀한 책이다. 더불어 문제를 해결하려는 사람들의 지혜가 담긴 반짝이는 아이디어들을 지켜보는 즐거움도 크다.

한상수
행복한아침독서 이사장

Leave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

clear form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