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동] 미세먼지의 원인을 찾아서 – ‘탈경유전(脫輕油傳)’ 캠페인

4월 26일 오늘은 4월의 마지막 금요일입니다.

며칠 동안 계속되던 더위는 어디 가고, 오늘은 무척 쌀쌀합니다.

비가 내려서 그런 것 같은데요, 비가 내린 덕에 미세먼지 없이 상쾌한 공기를 마실 수 있었습니다.

일 년 내내 이렇게 깨끗한 공기를 마시면 얼마나 좋을까요?

오늘 점심, 종로 보신각 앞에 보기 드문 광경이 있었습니다.

IMGP2635KakaoTalk_20190426_151400231

꼬마 경유차들 수십 대가 미세먼지를 논하기 위해 모여있는 모습이었습니다.

꼬마 경유차들은 미세먼지가 심한 날은 ‘차량 2부제’를 지켜야 하므로 잘 돌아다니지 않습니다.

그런데 오늘은 오랜만에 공기가 깨끗하니 모두 다 함께 모였다고 합니다.

미세먼지 문제에 대한 꼬마 경유차들의 의견은 다양했습니다.

KakaoTalk_20190426_151413071

“미세먼지는 중국에서 온 것이니 우리 경유차들의 잘못이 아니다! “라고 주장하는 꼬마 경유차와.

KakaoTalk_20190426_151403232“아니다, 국내에서 배출되는 미세먼지의 영향도 크고 그 원인으로 우리 경유차들도 한몫 하고 있다.”라는 꼬마 경유차도 있었습니다.

KakaoTalk_20190426_151404431

가끔 미세먼지의 원인은 ‘고등어를 구워 먹어서’라고 말하는 경유차도 있었고,

KakaoTalk_20190426_151410403

“미세먼지의 원인이 뭔지 모르겠다~”라고 말하는 경유차도 있었습니다.

KakaoTalk_20190426_151423549

꼬마 경유차들의 열띤 토론이 계속되자 제일 목소리가 큰 ‘난경유차인고양’이 이제 결론을 내자고 큰 소리를 냅니다.

그때 꼬마 경유차 모두가 뒤를 돌아봅니다.

IMGP2646

IMGP2645

이게 웬일입니까? 검고 자욱한 미세먼지가 한가득 있었습니다.

그때야 꼬마 경유차들 모두 그  미세먼지가 자신들한테서 배출되었다는 사실을 알게 됩니다.

photo_2019-04-26_15-14-53

놀란 경유차들은 황급히 각자의 집으로 이동합니다.

KakaoTalk_20190426_151428919

여기까지 ‘환경정의’의 전래동화 ‘탈경유전(脫輕油傳)’이었습니다.

Leave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

clear form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