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동] 위기 청소년을 위한 사회가 차리는 밥상, ‘밥담회’

위기 청소년을 위한 사회가 차리는 밥상

대안공론 간담회(밥담회)

 

먹거리정의센터는 청소년 먹거리빈곤 문제의 사회적 인식 확대와 대안을 청소년의 참여로 만들어 가는, ‘위기 청소년을 위한 사회가 차리는 밥상’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KakaoTalk_20190725_134441161

지난 7월 24일에는, ‘밥담회’를 진행하였습니다. ‘밥담회’는 먹거리 취약 위기에 놓여있는 청소년들의 시선으로 바라본 현실적인 대안을 이야기하고, 문제의식을 공론화하고자 진행되었습니다.

이번 밥담회에 함께 한 청소년들은 이제 갓 스무 살이 된 파릇한 친구들입니다. 이제 막 사회생활을 시작하는 청소년들에게는 먹거리 홀로서기가 그리 만만한 일은 아닌 것 같습니다. 음식 주제는 ‘간편하게 만들어 먹을 수 있는 집밥’ 입니다.

 

준비 과정이 조금 힘들었지만, 우리가 직접 생각한 음식들을 친구들과 함께 만들어서 좋았어요. 다른 친구들과 함께 우리가 만든 음식을 나눠먹어서 좋았어요. 간편하게 해먹을 수 있는 레시피를 알게 되어서 집에서도 해먹을 수 있을 것 같아요…”

 

많은 청소년들이 집밥보다는 배달음식과 인스턴트식품을 선호하는 요즘, 스스로 식재료를 구입하고 조리하여 식사하는 시간을 가져보았습니다. 그와 동시에 ‘밥(食)담회談會’라는 형식을 빌어 평소 방치했던 자신의 건강과 식습관에 대해 많은 이야기를 나누었습니다.

이번 밥담회를 계기로, 청소년들이 가공식품 속 첨가물, GMO 등의 유해성에 대해 배우는 계기가 되며, 보다 건강한 식생활을 실천할 수 있기를 희망합니다.

KakaoTalk_20190725_134440610

밥담회에서 알게 된 청소년들의 식문화를 보며, 식생활 문제가 결코 개인의 영역에서 생각할 수 없는 일임을 다시 한 번 느꼈습니다. 누구도 먹거리 빈곤에 놓여 지지 않게, 건강한 식문화를 만들어 가는 것은 국민 모두가 고민해야하는 ‘사회적’이야기입니다.

귀찮아서 편의점 음식을 사 먹어요. 조리법을 몰라서 안 해먹어요. 돈이 없어서 비싼 식재료가 필요한 음식은 잘 해먹지 못해요. 특정한 거주지가 없어서 집밥을 해 먹을 수 없어요…

KakaoTalk_20190725_134440331

앞으로도 청소년의 건강한 먹거리 문화의 새로운 모범사례가 되기 위해, ‘위기 청소년을 위한 사회가 차리는 밥상’ 프로젝트는 이 시대의 청소년들의 목소리를 귀담아 듣겠습니다. 청소년들이 건강한 먹거리를 통해 몸과 마음을 더불어 성장시킬 수 있도록 함께 하겠습니다.

Leave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

clear form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