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동] 미래세대 기후위기 기록, 그날: 유럽 석탄 발전 비중 풍력태양광보다 낮아져(‘20.1.28)
퍼포먼스

/

기후위기를 살아가는 당사자이자, 더 최악의 기후위기 시대를 살아갈 미래세대의 자격으로 묻습니다.

“기후위기를 막을 수 있었던 기회는 정말 없었던 걸까요? 지금의 기후위기 상황을 반전시킬 수 있었던 기회를 기성세대가 놓쳐버렸던 아닐까요? 그 결과 기후위기 피해는 우리 현실에서 어떻게 나타나고 있을까요?”

이 질문에 답을 얻고자 스물여덟 명의 소명여고 학생들이 모였습니다. 청소년 기후정의 기록단이라는 이름으로 기후위기의 책임과 피해, 기후위기 대응과 관련된 결정적 하루를 찾아 ‘그날’로 명명하고, 미래세대의 이름으로 평가해보았습니다.

기후정의 기록단 각자가 생각하는 기후위기와 관련된 ‘결정적 하루’는 언제이고, 그날을 선택한 이유는 무엇일까요?

/

유럽 석탄 발전 비중 풍력·태양광보다 낮아졌다(‘20.1.28.)

 –

안녕하세요? 저는 청소년 기후정의 기록단 딸기 박소연입니다.

작년 오늘인 2020년 1월 28일에 발표된  ⌈2019년 유럽전력부문⌋ 보고서에 따르면, 유럽연합의 재생에너지 발전량이 처음으로 석탄발전량을 초과했습니다.

이 이야기를 여러분께 소개해드리고 싶어요.

KakaoTalk_20190607_154250066_08_(1)
[덴마크 미델그룬델 해양풍력발전소]

‘차세대 에너지원’ 국내에서 재생에너지를 이 단어로 표현한 지 어언 20년이 넘었습니다. 언제까지 재생에너지는 현재가 아닌 ‘미래’의 성장동력으로 남겨둘 건가요? 해외에서는 발 빠르게 재생에너지로 전환하고 있는데 우리나라는 전환의 속도가 너무 더딥니다. 2019년 우리나라 신재생에너지 발전량 비중은 약 6.34%(한국전력공사)로 매년 꾸준히 확대되고 있지만, 우리나라의 신재생에너지에는 온실가스와 미세먼지를 발생시키는 폐기물 에너지 등도 포함되어 있어서  태양광과 풍력발전의 비중으로만 보면 2.55%에 불과합니다.

한편, EU의 태양광과 풍력 발전량은 석탄 발전량을 추월했습니다. (2019 유럽 전력 부문 연례 보고서). 독일의 경우, 2019년 6월 총 전력 중 재생에너지 비중을 최대 52%까지 늘렸으며 2030년까지 발전 비중 65%를 목표로 합니다. 덴마크는 현재 전력 대비 71%를 신재생에너지로 공급하고, 2030년까지 전력 소비의 100%를 재생에너지로 생산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쯤에서 생기는 의문, 우리나라가 재생에너지 발전 비율을 높이지 못하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잠재력이 부족해서일까요? 현재 우리나라에서 단기적으로 활용이 가능한 태양광풍력 우선 공급 가능 잠재량은 155~235GW(제3차 에너지기본계획)로, 이 수치는 2040년 재생에너지 발전 비중 30~35% 달성을 위해 필요한 설비 용량을 뛰어넘습니다. 이렇게 본다면 우리나라와 유럽의 재생에너지 발전 비중의 차이는 기후변화와 환경오염에 대한 시민들의 인식 차이 아닐까요? 바람과 태양으로 움직이는 세상은 언제쯤 가능할까요?

안전하고, 깨끗하고, 정의로운 에너지를 희망합니다.

박소연

환경 위기, 기후변화를 어렴풋이 느끼고 있었지만,  나에게 닥칠 일이 아니라는 이유로 무시해왔습니다. 하지만 그 피해는 내가 모르는 곳에서, 내가 모르는 사이에 점점 커져 가고 있다는 사실을 깨닫게 되었어요. 이제는 뉴스와 sns에서 자주 거론될 만큼 커졌습니다. 환경 위기와 변화를 계속해서 무시한다면 우리의 무관심은 더 큰 재앙이 되어 우리에게 돌아올 것입니다. 제가 참여한 ‘그날’ 프로젝트는 우리가 변하기 위해 내딛은 작은 발걸음입니다. 이러한 작은 움직임들이 모여 나중엔 더 큰 변화가 되리라 믿습니다. 그날 프로젝트는 참 아름찹니다.

박소연 / 청소년 기후정의 기록단, 소명여고

환경정의는 청소년 기후행동 주체를 발굴하고, 지원합니다. 작년에는 부천 소명여자고등학교 1~2학년 28명의 학생들과 ‘미래세대 기후위기 기록, 그날’ 프로젝트를 1년간 함께 하였습니다. 올 3월 2기 ‘청소년 기후정의 기록단’을 모집합니다. 미래세대 이름으로 기후정의 운동을 함께 할 청소년, 교사, 활동가를 기다립니다.

*조건: 수도권,  1년 장기 프로젝트 가능한 10~30명 소규모 모임(마을, 지역, 학교 단위), 17세 이상 *

 

*청소년 기후정의 기록단이 궁금해요(클릭) *

*청소년 기후정의 기록단이 한 활동(그날)이 궁금해요(클릭) *

*청소년 기후정의 기록단이 한 활동(미래세대 선언)이 궁금해요(클릭) *

전세이라 기후팀 활동가 / gruzam@eco.or.kr